대학소식

[보도자료]포스텍 학생들, 삼성전자 논문상 나란히 수상

2007-02-164,793

                               포스텍 학생들 ‘삼성전자 논문상’ 나란히 수상
                     – 기계공학과 안성환씨 금상, 화공과 정승호ㆍ김세리씨 은상

포스텍(포항공과대학교․POSTECH) 기계공학과 박사과정의 안성환(安成桓․27세)씨와 화학공학과 박사과정의 정승호(鄭丞淏․27세)씨, 학사과정의 김세리(金世利․22세)씨가 각각 삼성전자가 주최한 ‘제13회 휴먼테크 논문대상’ 금상과 은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12월과 1월 각 기술분야를 주제로 실시한 ‘제 13회 휴먼테크 논문대상’ 심사에서 ‘Mechanical Engineering’부문에 응모한 포스텍 안성환씨(지도교수 : 정완균 교수)가 금상을, ‘Material Science & Process’부문에 응모한 정승호씨(지도교수 이건홍 교수)와 Mechanical Engineering 분야에 응모한 김세리씨(지도교수: 강인석 교수)가 나란히 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안성환 씨는 ‘스테레오 비전의 시각 특징점과 초음파 센서의 선형상의 결합을 통한 실내 환경에서의 동시 위치인식 및 지도형성 방법’이라는 논문으로 대상 없는 금상을 수상했다.

또 정승호 씨는 오유진(경북대 석사과정)씨와 함께 ‘초음파 화학 기술을 이용한 산화아연 나노막대의 기판 직접 합성 및 도핑 연구’로, 김세리 씨는 ‘고전압 직류 전기장 하에서 충전된 물방울의 이동 현상 분석과 이를 통한 액적(液滴) 수송의 새로운 방안 연구’로 은상을 수상했다.

금상 수상자에게는 700만원의 상금이, 은상 수상자에게는 5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되며 은상 이상의 수상자에게는 삼성전자 해외사업장 견학 기회가 부여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