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소식

POSTECH, ‘AI시대, POSTECH의 혁신을 논한다’ 심포지엄 개최

2019-11-11 340

POSTECH 융합문명연구원(원장 송호근)은 11월 13일 오전 10시 포스코 국제관 1층 대회의실에서 “AI시대, POSTECH의 혁신을 논한다”라는 주제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 심포지엄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 기술인 AI(Artificial Intelligence, 인공지능) 분야에서 경쟁력을 확보함은 물론, 4차 산업혁명시대를 선도하는 ‘AI 명문대학’으로 거듭나기 위한 POSTECH의 혁신적인 대학구조개혁 방향을 모색하기 위하여 마련되었다.

1부 ‘AI와 과학문명’에서는 전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이자 서울대 AI위원장을 맡고 있는 최양희 교수와 KAIST 정송 AI대학원장이 발표자로 나선다. 최양희 교수는 ‘AI와 사회변화’에 대하여 발표하고, 정송 교수는 AI대학원 중심으로 최고급 AI인재를 유치 및 양성하기 위한 전략을 제시한다. 이후 박준원 부총장의 사회와 함께 토론이 이어진다. 토론자로는 한수희 창의IT융합공학과 주임교수, 이영주 전자전기공학과 교수, 임경순 인문사회학부 교수(과학기술진흥센터장)가 나서, AI시대에 나타난 사회변화와 이에 따른 과제 및 대응방안에 대하여 구체적으로 논의할 예정이다.

2부 ‘AI시대, POSTECH의 교육혁신 패러다임 모색’에서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정책실장인 장석영 실장과 서영주 AI대학원장, 그리고 인문사회학부 교수이자 데이터사이언스센터장인 배영 교수가 발표를 맡는다. 장석영 실장은 ‘AI현황과 정책방향’에 대하여 제시할 예정이며, 서영주 교수는 ‘AI시대 준비를 위한 POSTECH의 혁신 방안’에 대해 발표하고자 한다. 그리고 배영 교수는 ‘혁신의 일상화와 융합교육’이라는 주제로 데이터 기반사회로의 이행과 미래의 대응방향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이후, 정규열 교무처장의 사회로 토론이 이어진다. 토론자로는 김상욱 기획처장, 포스코 산학연협력실장을 맡고 있는 박성진 기계공학과 교수, 박주홍 창의IT융합공학과 교수가 나서며, 이를 통해 AI시대에 대응한 POSTECH의 교육혁신 패러다임을 모색하고자 한다.

1부와 2부의 발표 및 토론이 끝난 뒤 종합토론이 이어지며, 박상준 인문사회학부장이 사회를 보고, 발표자와 토론자를 비롯, 최윤성 수학과 주임교수(기초과학연구소장), 안희갑 학술정보처장, 유성 포항산업과학연구원(RIST) 원장의 토론이 이어진다.

또, 청중들의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참석한 교수, 교직원은 물론 학생들과 함께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된다. 이 심포지엄을 통해 AI시대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선도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인재를 양성함은 물론, POSTECH의 역량강화 및 혁신성장에 이바지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심포지엄 포스터